가야방송

CJ헬로 가야방송은 경남 도민이 원하는 다양한 콘텐츠를 만듭니다.
가야방송은 밀양∙창녕∙김해∙양산∙거창∙합천지역, 헬로TV 디지털 채널 25번(일반 케이블 채널 3번)에서 만나실 수 있습니다.

지역방송국 지역방송 홈
를 클릭 하시면 관심지역으로 설정됩니다.
서울
경기/인천
강원
충청
전라
대구/경북
부산/경남
오늘의뉴스 | 뉴스 | 가야방송 | CJ Hello
경부울 '"김해신공항 입지 다시 정해야" 구분사회(장보영 기자) 2019.04.24 19:00:02

<앵커>
김해 신공항의 문제점을 지적하며 시작된
동남권 관문공항 검증단의 최종 검증 결과가 발표됐습니다.

예상했던대로, 김해신공항은
동남권 관문공항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수 없는 공항으로 결론났습니다.

장보영 기잡니다.

'김해신공항은 동남권 관문공항이 될 수 없다.'
동남권 관문공항 검증단의 결론입니다.

검증단은
안전과 소음, 환경, 법적 문제
.그리고 공항의 확장성 등 5개 분야로 검증한 결과
김해신공항 백지화가 불가피하다고 밝혔습니다.

int> 김정호 / 동남권 관문공항 검증단장
일관되지도 못했고 객관성도 결여됐고
그래서 공항 유형이나 기능 등이 왜곡된 채
항공 수요도 1000만 정도 줄여놨습니다.
이게 동남권 관문공항 역할하기 어렵다 이런 결론이고

국토부가 재검토를 결정한다면,
새 입지를 함께 선정하고
지방 정부에서 건설비를 일부 부담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보탬이 될 수 있다며
대안도 제시했습니다.

하지만, 국토부의 입장에는 전혀 변화가 없는 상황.
검증단은 총리실 차원의 검증이 추진돼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경부울 광역단체장은 국토부와의 갈등을 조정하고
새로운 관문공항을 추진하는
'동남권 관문공항 정책판정위원회' 설치 건의문을
공동 발표했습니다.

int> 오거돈 / 부산시장
국무총리실의 최종 결정을 통해 문재인 대통령의 공약인
유사시 인천공항을 대체할 수 있는 24시간 안전한 동남권 관문공항을 조속히 건설하여 동남권을 넘어 대한민국 전체가 번영의 길로 나아갈 수 있도록….

단체장 모두 동남권 신공항 입지로 꾸준히 나왔던
'가덕도 신공항'에 대한 직접적인 언급은 피했습니다.

int> 송철호 / 울산시장
가덕도로 가기 위한 하나의 전치절차 아니냐
이렇게 말씀하시면 저로서는
'시민들에게 여쭤보고 다시 이야기하겠습니다.'라고
대답할 수밖에 없죠.

int> 김경수 / 경남도지사
가덕도는 새로운 검토 가능한 입지 중 하나로 검토 가능하다
정도는 답변드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대구 경북과 소모적인 논쟁이 우려된다는 점에 대해서는
긴밀한 협조로 해결해나가겠다고 밝혔습니다.

int> 김경수 / 경남도지사
대구 경북과 부산, 울산 경남은 갈등 관계가 아니라
공항 물류와 관련해서는 오히려 함께 손을 잡고
풀어나가야 되는 그런 관계다 그런 점을 말씀드리고요.
긴밀하게 협의해나가겠다는 약속을 드립니다.

보고회 직후 대구 경북에서
김해 신공항을 재검토하려면 5개 시도 합의가 필수적이라는 부정적인 입장을 밝힌 가운데,
경부울에서 결론 낸 '새로운 관문공항' 추진은
시작부터 난항이 예고되고 있습니다.

헬로티비뉴스 장보영입니다.



< 가장 빠르고 정확한 지역소식 ©CJ헬로, 무단 전재·재배포금지 >